천주교 수원교구 - 알림마당
  • 교구안내
  • 알림마당
  • 참여마당
  • 간행물
  • 인터넷방송
  • 로그인회원가입
  • 알림마당
  • 공지사항
  • 교구일정
  • CBCK소식
  • 교회소식
  • 본당소식
  • 동영상소식
  • 행사모집
  • 채용공모

소식

  • HOME > 알림마당 > 소식

불편한 동네, 백화마을이 주목받는 이유는?|

  • 홍보국
  • |조회수 : 214
  • |추천수 : 0
  • |2019-11-08 오후 1:26:27

불편한 동네, 백화마을이 주목받는 이유는?

 

 

[앵커] 현대인의 일상은 소비의 연속입니다.

 

전기를 쓰고, 플라스틱 병에 담긴 물을 먹고, 차를 타고....

 

환경을 위해 소비를 최소한으로 줄인 사람들의 마을이 있습니다.

 

충북 영동군에 있는 백화마을인데요.

 

주교들이 어제 백화마을 현장 체험에 나섰습니다.

 

유은재 기자가 동행취재했습니다.

 

[기사] 언뜻 평범한 전원마을처럼 보이는 백화마을에는 조금 특별한 이야기가 있습니다.

 

마을을 대표하는 단어는 바로 친환경’.

 

40가구 100여 명의 주민들이 살고 있는 마을에 있는 집은 모두 친환경 소재로 지어졌습니다.

 

볏 집단과 황토로 올린 집들은 수명이 다하면 자연으로 돌아갑니다.

 

집집마다 태양광 발전시설과 이산화탄소 배출이 적은 목재 펠릿보일러가 설치돼 있어 전기비 제로’, ‘온실가스 제로도 실천하고 있습니다.

 

지난해 가톨릭 환경상 대상을 받은 마을을 둘러보기 위해 제주와 대구, 안동에서 손님이 찾아왔습니다.

 

주교회의 생태환경위원회 위원장 강우일 주교를 비롯한 다섯 명의 주교들은 친환경 시설과 함께 더불어 사는 공동체에 주목했습니다.

 

주민들은 함께 텃밭을 가꾸고, 카풀제를 운영하고, 아나바다 장터를 꾸리며 아껴 쓰고 나눠 쓰는 삶을 살고 있습니다.

 

<현장음>

오이나 가지 이런 걸 제가 따서 여기 넣어놓고 사진을 찍어서 카톡에 올리면 필요한 사람 내려와서 그냥 꺼내 가는 겁니다.

 

주민들은 환경을 위해 불편함을 선택하는 용기가 필요하다고 말합니다.

 

<조영호 루카 / 백화마을 대표>

친환경적으로 살려면 일단 불편한 것을 자기가 거부하면 절대로 환경 활동에 보탬이 안 된다는 것, 불편한 것은 제가 부지런한 것으로 메워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친환경 집을 짓고 그 안의 삶까지 친환경적으로 꾸려 나가는 백화마을 주민들의 노력은 주교들에게 깊은 인상을 남겼습니다.

 

<강우일 주교 / 주교회의 생태환경위원회 위원장>

실제로 우리가 소비에 아주 너무 익숙해져서 사는 현대인들이 물질이 없으면 소비가 없으면 생존이 불가능할 것 같이 살아가는 이들이 대부분인데 여기 분들은 소비를 최소한으로 줄이고도 행복하게 살 수 있는 가능성을 보여주시는 것 같아서...

 

cpbc 유은재입니다.

 

 

 

*출처: cpbc News 

 

 

 

 

 


번호 제목 닉네임 조회수 작성일
1234 2019년 한국평협 추계 상임위원회 new 홍보국 24 2019.11.18
1233 수원교구 사회복음화국 생명학교 졸업식과 10기 수료식 new 홍보국 25 2019.11.18
1232 베네치아 53년 만에 최악의 침수…산마르코 대성당도 잠겼다 홍보국 141 2019.11.15
1231 가톨릭 버전 템플스테이…`소울스테이`가 뜬다 홍보국 214 2019.11.15
1230 김대건 신부 '2021년 유네스코 세계기념인물'로 선정 홍보국 93 2019.11.15
1229 청소년 자살률 급증… 교회가 길 잃은 청소년 피난처 돼야 홍보국 59 2019.11.15
1228 수원교구 권선동·용호본당, 해외선교실에 각각 성금 전달 홍보국 121 2019.11.15
1227 "머지않아 우리들의 사랑의 씨앗은 싹트리라.“ 홍보국 68 2019.11.14
1226 미양 본당 설립 60주년 감사미사 및 한마음 축제 열어 홍보국 100 2019.11.14
1225 6년에 걸쳐 극소세필로 영문 성경을 필사한 93세의 장순식 씨 홍보국 89 2019.11.14
1224 7대 종단 함께 본 '교황 영화'…어떤 후기 나왔을까 홍보국 84 2019.11.14
1223 아르메니아 가톨릭사제 2명, 시리아서 IS 테러로 사망 홍보국 199 2019.11.13
1222 수원교구, 영상 복음화 위해 스튜디오 개관 홍보국 129 2019.11.13
1221 '무지개원리'의 희망전도사 차동엽 노르베르토 신부 선종 홍보국 449 2019.11.12
1220 영화 '프란치스코 교황: 맨 오브 히스 워드' 종단지도자 시사회 홍보국 146 2019.11.12
1219 수원교구의 역사를 담고 있는 舊소화초등학교 홍보국 173 2019.11.11
1218 서로 돌보며 사랑하는 ‘녹색 가톨릭’이란? 홍보국 77 2019.11.11
1217 ‘그 많은 GMO, 누가 다 먹었나!’ 홍보국 70 2019.11.11
1216 전 서강대 총장 박홍 신부 선종 홍보국 219 2019.11.11
불편한 동네, 백화마을이 주목받는 이유는? 홍보국 214 2019.1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