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알림마당

Home

게시판 > 보기

교구소식

교구제2대리구 광주본당, 지역주민과 함께 담장 벽화 작업

작성자 : 홍보실 작성일 : 2021-06-09 조회수 : 74

광주본당 신자들이 담장 벽화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교구 제2대리구 광주본당(주임 류덕현 신부)이 성당을 둘러싼 담벼락(높이 2m×길이 140m) 바깥 면에 벽화 작업을 진행해 눈길을 끌고 있다.

본당의 담장 벽화 작업은 소속된 광주시 경안동의 ‘경안동 도시 재생 주민공모사업’ 일환으로 지난 5월 15일부터 6월 5일까지 3주간 진행됐다. 벽면 정리, 바탕면 칠, 스케치, 채색 등 작업에는 본당 신자 60여 명이 참여했다.

본당은 벽화를 그리기 위해 낡고 지저분해진 성당 담벼락을 보수하는가 하면, 디자인 콘셉트를 ‘봄·여름·가을·겨울’로 정하는 과정에서 이웃 주민들과 협력하며 오랜 역사를 지닌 경안의 마을 경관을 개선하는데 함께했다.

성당 담장의 총 구간 중 사람들의 왕래가 잦은 넓은 길은 ‘행복한 길’로, 좁고 어두워 위험한 골목은 ‘안전한 길’로 조성해 환경을 개선했다.


성기화 명예기자  가톨릭신문 2021-06-13 [제3249호, 2면]

첨부파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