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림마당

알림마당

Home

게시판 > 보기

교구소식

교구대천동본당, 이준희군 위해 2차 성금 전달

작성자 : 홍보실 작성일 : 2022-07-27 조회수 : 141

생후 3개월부터 고3 현재까지
선천성 안면열로 수술 치료 중
작년 1차 성금 이어 올해도



7월 17일 대천동성당에서 열린 이준희군 후원금 증서 전달식 후 문병학 신부(가운데)와 이준희군 어머니 김현숙씨(문 신부 오른쪽), 한국소아난치병사랑나눔사회적협동조합 이사장 이경희씨 등 관계자들이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대천동본당 제공


제1대리구 대천동본당(주임 문병학 요셉 신부)이 선천성 안면열로 어려움을 겪는 이준희(미카엘·17·서울 번동본당)군에게 지난해에 이어 또 한 번의 사랑을 전했다.
지난 7월 17일 본당은 교중미사 후 이준희군 어머니 김현숙(헬레나)씨에게 2000만 원의 후원금 증서를 전달했다.

입부터 귀, 코, 눈 안쪽까지 갈라진 선천성 안면열을 안고 태어난 이군의 안타까운 사연과 대천동본당의 나눔 소식은 본지 2020년 4월 12일자 13면 ‘사랑 나눌수록 커집니다’ 및 ‘가톨릭신문 수원교구’ 2021년 6월 20일자 2면에 보도됐다.

출생 후 3개월 만에 받은 입술 수술을 시작으로 고3인 현재까지 안면 대부분의 수술 치료를 진행 중인 이군은 양악 수술 후 교정 치료를 하며 이식 수술을 준비하고 있다. 마트에서 일하는 어머니 김씨는 주말도 없이 일하며 수술비 마련에 힘쓰고 있다.

전달식에서 문병학 신부는 “이군이 편하게 눈 감고 잘 수 있고, 씹을 수 있게 돼 사회적 활동을 무리없이 하게 되면 좋겠다”며 “또 좋은 일꾼 좋은 신앙인으로 성장해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김현숙씨는 “일면식도 없는 곳에서 뜻하지 않은 도움을 받게 돼 뭐라고 감사의 말을 드려야 할지 모르겠다”면서 “수술이 얼마 남지 않았는데 큰 도움이 될 것 같다”고 거듭 감사 인사를 전했다.

본당은 지부로 참여하는 ‘공생공빈밀알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문병학 요셉 신부) 및 이준희군 치료를 지속해서 돕는 ‘한국소아난치병사랑나눔사회적협동조합’(이사장 이경희 클라라)과 공동으로 성금을 조성했다.

이주연 기자 miki@catimes.kr 가톨릭신문 2022-07-31 [제3305호, 2면] 

첨부파일